문학
경제경영/자기계발
인문/역사와문화/정치사회
청소년/공부법/학습/외국어
자연과학/예술/종교
가정/취미/건강
도서목록

 

 

 

 

 

red01_next.gif출간일순   red01_next.gif도서명순

70세가 노화의 갈림길

와다 히데키 지음 / 정승욱 이주관 옮김 / 2022-06-22
9788965020004 / 국판변형 / 200 / 14,000원

70세는 인생의 갈림길 인풋에서 아웃풋으로 행동을 바꾼 효과 단번에 늙지 않기 위해 가장 필요한 것 노화를 늦추는 생활에 대해 알려 주는 책 인생 100세 시대라는 말이 나온 지 꽤 되었다. 실제로 사람들, 특히 여성에게는 90대까지 사는 것이 당연한 시대로 접어들었다. 아마도 앞으로 의학적 진보가 계속될 것이니, 100세 시대는 꿈같은 이야기가 아닐 것이다. 그런데 일상생활에 불편함 없이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는 건강 수명은 전혀 다르다. 건강 수명은 평균 수명의 연장을 따라잡지 못하고 있다. 남녀 모두 75세에 이르지 못하고 있는 게 현실이다. 요컨대 70대를 잘살지 못한다면 오래 살 수는 있어도, 비실비실하거나 긴 세월을 간병인에 의지해야 하는 고령자가 되어 버린다는 점이다. 나이 70에서도 아직 머리와 몸이 건강 2016년 기준으로 남성의 건강 수명 평균은 72·14세, 여성은 74·79세로 알려져 있다. 하지만 이는 어디까지나 평균치이다. 80세를 넘긴 남성이라도 정정하게 현역처럼 경영자나 학자 그리고 마라톤을 완주하는 사람이 있는가 하면, 60대부터 간병을 받는 요양 상태에 빠져 버리는 사람이 있다. 일반적으로 나이 70에서도 아직 머리와 몸이 건강하다고 자신하는 사람이 대다수일 것이다. 하지만 이때부터 어떻게 사느냐에 따라 언제까지 몸도 머리도 건강한 고령자가 될 것인지가 결정될 것이다. 콜레스테롤 수치가 높은 남성일수록 몸과 머리가 건강하다는 사실 저자가 고령자 의료에 종사해 온 세월 동안 깨달은 몇 가지가 있다. 마음이 젊고 여러 가지 일을 계속하고 있는 사람은 오랫동안 젊음을 유지할 수 있다는 점이다. 영양 상태의 좋고 나쁨도 건강 장수 여부를 결정하지만, 그 이상 중요한 것은 바로 이것이다. 사람들을 오래 살게 해주는 의료 기술과 건강을 유지해 주는 의료 기술은 다르다는 점이다. 예를 들면, 콜레스테롤은 오래 사는데 적이라고 강조한다. 하지만 콜레스테롤 수치가 높은 사람일수록 우울증에 잘 걸리지 않는다. 콜레스테롤은 남성 호르몬의 재료이기에 콜레스테롤 수치가 높은 남성일수록 몸과 머리가 건강하다는 사실이다. 70대를 어떻게 살아가느냐에 따라… 혈압이나 혈당치도 비교적 높을수록 머리가 맑아진다. 이 때문에 약을 복용해 인위적으로 낮추면 머리가 멍해진다. 또한 고혈압이나 고혈당인 사람은 염분 제한이나 식단 제한을 하기 마련이다. 그러면 삶의 즐거움은 사라지고 자극적이지 않은 음식을 섭취하면서 기운 없는 노인이 되기 십상이다. 아직 대규모 조사가 거의 이루어지지 않았기 때문에 장수할 수 있도록 해준다는 의료 기술을 진짜로 신뢰할만한 것인지 알 수 없다. 실제로 콜레스테롤 수치가 높은 사람이나 뚱뚱한 사람이 나이 들어도 사망률이 낮다는 것이 점차 밝혀지고 있다. 고령자임에도 체념하지 않고, 구시대적 의료 상식에 얽매이지 않으면서, 70대를 어떻게 살아가느냐에 따라 남은 삶이 크게 달라진다는 것을 저자는 30년 이상의 임상 경험에서 절감하고 있다. 이 점을 믿고 이것저것 시도할 생각이 있다면, (그것만으로도 아직 젊다는 증거) 앞으로 인생의 힌트로 삼는다면, 저자로서 더할 나위 없을 것이다.

 

 

침구진수

시로타 분시(代田文誌) 저/이주관 역 / 2019-06-29
9788965021513 / 신국판 / 240 / 23,000원

‘사와다 침구법’ 10년의 임상기록 완역! 《침구진수(鍼灸眞髓)》는 일본 침구의 명인 사와다 겐(澤田健)의 수제자인 시로타 분시(代田文誌)가 사와다 선생의 문하에 들어간 이후 10년간 임상 현장에 배석하여 직접 보고 들은 선생의 침구치료법을 기록한 책이다. 그간 침구를 공부하는 사람들 사이에서 알음알음 《침구진수》의 내용과 사와다 침구법(澤田流)이 알려지기는 했지만, 무슨 병에는 어디어디에 뜸을 뜬다는 식으로 요약에 그치고 그 내용이 완전하지 못했다. 이번에 출간된 《침구진수(鍼灸眞髓)》는 선생이 환자 혹은 제자들과 나눈 대화와 그들에게 한 설명까지 모두 실어 침구치료술은 물론 말 한 마디 한 마디에 담겨 있는 사와다 침구법의 치병원리까지 상세히 알 수 있다. 마치 사와다 선생 곁에서 그 침구치료법을 직접 보고 듣는 듯한 생생한 느낌을 받을 수 있을 것이다.

 

 

엄마가 바뀌면 아이는 스스로 간다 공부 철칙

이승훈 이서연 / 2015-04-29
9788965022008 / 신국판 / 206 / 13,900원

자기주도 학습이 아닌 337공부법의 마력 마음만을 다잡고 공부하는 자기주도 학습에는 한계가 있다. 그래서 스스로 공부하는 뇌 구조를 만드는 337학습법이 필요하며, 이를 실천하는 방법과 성과를 소개한 책이다. 337학습법은 3착각의 시정, 3학습법의 체화, 7인출의 훈련으로 공부 뇌를 만들어 가는 것이다. 사람은 억지로 시킨다고 쉽게 바뀌지 않는다. 엄마가 자녀의 행동을 바꾸고 싶다면 스스로 행동할 수 있도록 환경을 조성시키는 것이다. 사춘기는 정신적 육체적으로 성인이 되는 길목이다. 엄마는 사춘기의 자녀를 아동기로 보고 행동하는데, 자녀는 이미 성인적인 기질을 보인다. 여기서 충돌은 시작된다. 그래서 엄마가 바꿔야 된다. 바뀌면 자녀도 스스로 행동하는 길을 열고 공부에 몰입하면서 새로운 뇌 구조를 만드는 과정의 마인드맵을 그린 책이다.

 

 

테이스토리의 완소 레시피

윤정심 / 2014-05-08
9788965021650 / 46배판 변형 / 207 / 17,500원

요리는 “간단하고 빠르고 맛있어야 한다.”를 모토로 하여, 정말 쉽게 구할 수 있는 흔한 재료들을 가지고 정말 빠르게 만들 수 있으며 정말 폼 나게 차려서 맛있게 먹을 수 있는 실용적인 레시피 모음집이다. 식탁 중앙에 폼 나게 자리를 잡고 입맛을 돋우는 메인 요리 22가지, 다른 반찬 필요 없이 한 끼 식사로 충분한 밥과 면 요리 26가지, 어느 가정에서나 일상적으로 먹는 음식이지만 좀 더 세련되게 포인트를 준 요리 19가지, 간단한 아침식사는 물론 간식으로도 훌륭한 요리 14가지, 고급 레스토랑의 ‘핫’ 한 메뉴를 가정에서도 즐길 수 있는 요리 13가지 등 총 94가지 요리의 레시피를 실었다. 손님 접대는 물론 가족끼리의 오붓한 식사에서도 같은 재료로 더 빠르게 더 폼 나게 요리를 만들어 즐길 수 있을 것이다. 바빠서, 어려워서, 귀찮아서 대부분의 식사를 밖에서 해결하는 솔로들에게도 안성맞춤이다.

 

 

미병혁명 (未病革命)

타니 미치오 저/ 고재언, 황진우 공역 / 2012-03-30
9788965021445 / 148×210 / 232 / 13,000원

《미병혁명》은 서양의학을 전공한 저자가 현대의 첨단 의료기술과 장비로도 원인을 밝혀내지 못하는 미병을 진단하고 치료하는 한의학의 지혜를 접한 후 한의학을 기초로 두 의학의 장점을 결합한 통합의료를 통해 미병뿐 아니라 난치병이나 불치병으로 알려진 여러 질병을 예방하고 치료하는 방법을 알려주는 책입니다. 특별한 원인을 알 수 없는 알레르기성질환과 자가면역질환 등 난치병과 암, 에이즈 등 불치병도 한의학적인 치료와 식생활 개선으로 증상을 호전시킬 뿐만 아니라 치료까지 가능하다고 합니다. 이 책에는 음식을 통해 좋은 기를 활성화시킴으로써 면역력과 자연치유력을 강화해 약에 의존하지 않고 자신의 힘으로 건강을 회복하는 지혜가 담겨 있습니다. 미병 상태일 때 치료함으로써 더 큰 질병으로 악화되는 것을 미연에 방지한다면 육체적ㆍ정신적 고통을 경감할 수 있을 뿐 아니라 경제적인 부담도 크게 줄일 수 있을 것입니다.

 

 

[이전] 1 2 3 4 5 [다음]